전국에 걷기편한 거리 10곳 조성 > 키스세븐 뉴스

본문 바로가기
  |     |     |     |   4  |  
오늘의 추천항해 | "오늘의 항해 가이드" 코너입니다.


읽|을|거|리

설문조사

키스세븐을 어떻게 알고 방문하셨나요?

방문자 통계

오늘
26
어제
92
최대
339
전체
128,594

 [안내] - 이 뉴스들은 정식 보도자료이며, 키스세븐 뉴스는 보도자료 뉴스입니다.

뉴스의 복사/공유에 대한 저작권 허용은 오른쪽 링크에서 확인하세요. - 뉴스공유 안내

 

전국에 걷기편한 거리 10곳 조성

페이지 정보

작성일 작성일14-11-14 10:00 조회733회 댓글0건

본문

서울--(뉴스와이어) 2014년 11월 10일 -- 부산 북구, 충북 충주 등 전국 10곳에 보행자 중심의 ‘걷기편한 거리’가 조성된다. 


안전행정부(장관 정종섭)는 어린이, 노약자 등 교통약자 안전, 침체된 구 도심 재생, 지역상권 활성화 등을 위해 생활권 주변의 차도를 보행자 중심의 도시 공간으로 조성하는 ‘15년 보행환경 개선지구 10곳을 선정했다. 

사업 지역은 전국을 대상으로 공모를 받아 학계·시민단체 등 민간 전문가들로 구성된 보행사업 선정위원회에서 현지 실사, 보행·교통량, 사고 현황 등을 분석해 선정했다. 

이번에 선정된 지역들은 상업, 대학가, 농어촌 등 유형 별로 다양하며, 사업 완료시 보행 안전성을 높이고 지역 경관을 개선하는 데 상당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 

해당 사업은 내년 상반기 중 주민설명회와 전문가 자문을 실시하고 기본·실시 설계 등을 거쳐 세부 사업 추진계획을 확정한 뒤,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. 

안행부는 금번 사업구역을 대상으로 △보행량이 많은 주거·상업지역 이면도로의 보행 교통사고예방을 위한 제한속도 하향, 속도 저감시설 및 보행 전용길 설치 

△어린이보호구역과 연계한 안전한 통학로 및 교통안전시설을 설치하고 어린이·노인 등 교통취약계층을 위한 노면 평탄화 등 걷기 편하고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 

△보도폭이 좁거나 전신주 등의 보행장애물로 인해 불편했던 보행환경을 전신주 지중화, 주차공간 확보, 불법주정차 단속장비 설치 등 보행여건 개선 등의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. 

한편, 11월 11일 ‘보행자의 날’을 맞아 중앙부처, 공공기관, 지자체 교통안전 업무 담당자가 한 자리에 모여 교통사고 사상자 감소목표 달성을 위한 실행전략을 모색하고자 교통안전 세미나를 11월 11일부터 12일까지 양일간 개최한다. 

이 자리에서 국립재난연구원 오금호 박사는 ‘보행권 확보를 위한 개선방안’, 한국교통연구원 임재경 박사는 ‘노인보호구역 현황 및 개선방안’에 대해 각각 발표한다. 

또한 경찰청과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에서는 교통안전 확보를 위한 교통규제 개선방안과 고령운전자 사고예방을 위한 교통시설개선 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. 

정종제 안전행정부 안전정책국장은 “교통사고 전체 사망자 중 보행자 사망사고가 차지하는 비중이 37.8%로 OECD 평균의 2배 수준”이라며, “보행량이 많거나 어린이, 노인 등 교통약자 통행빈도가 높은 지역 등을 중심으로 ´15년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실시해, 전국 시군구에 1개소 이상 보행환경 개선지구를 설치하고 이와 더불어, 보행권 강화를 위한 제도개선, 단속강화를 범정부적 차원에서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”이라고 전했다.
  • 언론 연락처
  • 안전행정부 
    안전개선과 
    이성수 주무관 
    02-2100-3190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 


키스세븐 - www.kiss7.krCopyright © 키스세븐 | www.kiss7.kr. All rights reserved.
키스세븐 - www.kiss7.kr  상단으로
키스세븐 - www.kiss7.kr

사이트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자 등록 이용약관 제휴/광고 문의 이용 안내 공지사항

키스세븐은 개인정보 보호정책 및 저작권 보호정책을 준수합니다.
키스세븐은 정보공유와 소통을 목적을 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.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